승소사례

HOME > 승소사례/후기 > 승소사례

제목 친권, 양육권 판단기준과 아이의 의사
작성자 관리자
내용

친권, 양육권 판단기준과 아이의 의사

 

1. 서설

 

부모가 이혼하면서 아이의 양육권, 친권에 대하여 합의가 되지 아니한 경우는 결국은 소송절차를 거쳐서 재판부의 판결에 의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위와 같은 판단시 아이의 의사가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을까요?

 

 

2.친권자 및 양육자 지정의 판단기준

 

대법원은 부모가 이혼하는 경우에 부모 중에서 미성년인 자의 친권을 가지는 사람 및 양육자를 정함에 있어서는, 미성년인 자의 성별과 연령, 그에 대한 부모의 애정과 양육의사의 유무는 물론, 양육에 필요한 경제적 능력의 유무, 부 또는 모와 미성년인 자 사이의 친밀도, 미성년인 자의 의사 등의 모든 요소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미성년인 자의 성장과 복지에 가장 도움이 되고 적합한 방향으로 판단하여야 한다고 판시하였습니다(대법원 2012. 4. 13 선고 20114719 판결).

 

따라서 위 판결의 고려요소를 요약하면 아래 가~마와 같은데, 이 중 미성년자녀의 의사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 미성년자의 성별, 연령

. 부모의 애정, 양육의사의 유무

. 양육에 필요한 경제적 능력의 유무

. 친밀도

. 미성년자의 의사

 

3. 고려요소

 

. 양육적합성

 

부모의 심리적 및 신체적 건강상태, 경제적 환경, 거주 및 교육환경, 다른 가족의 원조가능성, 기존환경에 적응상황 또는 환경 변화에 대한 적응가능성을 참작할 것입니다.

 

. 계속성의 원칙

 

변론종결 당시 자녀를 계속해서 양육해 온 당사자가 아닌 당른 당사자를 친권자 및 양육자로 지정하는 것처럼 현재의 양육상태에 변경을 가하여 친권자 및 양육자를 지정하는 것이 정당화되기 위하여는 그러한 변경이 현재의 양육상태를 유지하는 경우보다(아이의)건전한 성장과 복지에 더 도움이 된다는 점이 명백해야 한다는 취지의 대법원 판결이 있습니다(대법원 2010. 5. 13. 선고 20091458).

따라서 위 대법원 판결의 입장에 의하면, 아이를 계속하여 양육해온 당사자가 있고, 그 양육상태에 문제가 없고 자녀가 이에 적응하여 생활하고 있는 경우에는 재판부는 그에 대한 변경(친권자 양육자를 현재 양육하고 있지 않는 자로 지정하는 것)에 관하여 신중하게 판단할 수밖에 없는 점 있습니다.

 

 

. 자녀의 의사

 

 

가사소송규칙 제100(자의 의견의 청취)

99조제1항 및 제2항에 규정한 청구가 있는 경우에, ()13세이상인 때에는, 가정법원은 심판에 앞서 그 자()의 의견을 들어야 한다. 다만, ()의 의견을 들을 수 없거나 자()의 의견을 듣는 것이 오히려 자()의 복지를 해할만한 특별한 사정이 있다고 인정되는 때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친권, 양육권 사건에서 담당재판부는 자녀가 13세 이상일때에는 반드시 그 자녀의 의견을 청취하여야 하나(가사소송규칙 제100), 13세 미만일 경우에는 반드시 의견을 청취하여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해당 사건에서 자녀의 의사가 표시된 경우에는 고려요소가 될 수 있으나, 자녀의 의사대로 되는 것은 아니고 담당재판부가 자녀의 연령, 환경, 진술태도, 행동 등을 살피고 위 적시된 다른 요소와 종합하여 자녀의 복리를 위하여 바람직하다는 방향으로 판단할 수 있습니다.

 

 

 

4. 결론

 

결국 자녀의 의사가 친권, 양육권에 절대적인 요소는 아니고, 다른 여러 가지 고려요소들과 함께 고려되는 요소라고 할 수 있을 것이나, 담당재판부는 자녀가 13세 이상의 경우 자녀의 의사를 반드시 청취하여야 합니다.

 

자녀의 연령이 일정 나이가 되어 자신의 환경을 객관적으로 분석하고 결정을 내릴 수 있는 나이가 되었다고 판단된다면 자녀의 의사의 중요성이 커질 수 있을 것이나, 자녀의 연령이 아주 어리거나 하여 자녀가 자신의 의사를 표현할 수 없거나, 표현하더라도 그것이 자녀의 진의라고 볼 수 있을지 명확하지 않은 경우라면 자녀의 의사가 절대적인 기준이 될 수 없음은 당연할 것입니다.

 

친권, 양육권 소송에서는 아주 여러 가지 요소들이 영향을 끼칠 수 있으니, 법률전문가와 상의하여 전략을 수립하는 것이 필요할 것입니다.

 

관련 문의는 02-595-0001로 전화주시거나, 이메일 morisette512@naver.com 혹은 카카오톡 (친구 검색: 아이디 변호사 이소정’)으로 상담하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
목록